신아속보
대전광역시, ‘제4회 햇빛발전 창업교실’ 개최
대전광역시, ‘제4회 햇빛발전 창업교실’ 개최
  • 정태경 기자
  • 승인 2018.11.11 09: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거주지 제한無, 8일부터 대전환경운동연합 홈페이지 및 전화 접수
태양광발전시설, 현장에서 직접 만져보세요
ㅇㅇ
 ‘제4회 햇빛발전 창업교실’ 안내 포스터(자료=대전환경운동연합 제공)
이번 창업교실의 교육과정은 △태양광 협동조합 사례와 노하우 △태양광 전력판매 제도와 절차 △REC거래시장의 이해 △태양광 발전 입지선정 및 사업성 △태양광발전시설 현장 견학 등 사업 시작을 위한 기초 이론부터 실제 운영 사례 현장 견학까지 예비창업자를 위한 필수 내용을 담고 있다.

또한, ‘한국에너지공단(대전충남지역본부)’과 ‘전력거래소’에서 창업자들이 가장 궁금해 하는 발전사업 허가절차와 의무할당제(RPS), 신재생에너지 공급인증서(REC) 발급 등 전력 판매제도에 대해서 각각 교육을 맡아 정확하고 깊이 있는 지원정책을 소개할 예정이다.

특히, 이번 교육은 오전에 태양광발전에 대한 이론 교육과 오후에는 현장견학을 실시해 태양광발전시설 운영 방법과 노하우, 운영상 어려움 등을 현재 사업자를 통해 직접 확인할 수 있는 살아있는 교육이 될 전망이다.

대전시 박장규 에너지산업과장은 “대전시는 미니태양광 2만호 보급 및 시범마을 조성 등 시민이 참여하는 신재생에너지 보급 확산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이번 창업교실도 시민이 손쉽게 태양광발전사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교육 기회를 제공하는 것인 만큼 보다 많은 녹색 일자리가 창출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창업교실의 교육인원은 모두 30명으로, 거주지 제한 없이 태양광발전사업 창업을 희망하는 누구나 신청이 가능하다.

신청은 8일부터 대전환경운동연합 홈페이지나 전화를 통해 접수하고 있으며, 모집은 참가비(1만원/1인) 입금 순으로 선착순이다.

한편, 대전시는 현재까지 모두 3회(제1회/2017년12월, 제2회/2018년3월, 제3회/2018년 8월)를 운영해 167명이 교육을 수료했으며, 매 교육 후 실시된 설문조사에서 평균 90%이상의 교육생이 교육과정에 만족하다고 답변했다.


taegyeong3975@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