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안병용 의정부시장, 장애인부모연대 회원과 면담
안병용 의정부시장, 장애인부모연대 회원과 면담
  • 김병남 기자
  • 승인 2018.10.11 16: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달장애인평생교육센터 설립 조례 올해 안 제정”

경기 의정부시는 지난 10일 시청 강당에서 청사 로비에서 농성중인 A장애인부모연대 회원들과 발달장애인 정책에 대한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고 11일 밝혔다.

이날 지부장 등 참여자 20여 명은 장기간 농성으로 인한 피로감과 가정 및 건강상의 문제, 발달장애인 자녀 케어의 어려움을 호소하고, 이를 해결하기 위한 발달장애인평생교육센터를 조속히 설립해 줄 것을 요청했다.

안병용 시장은 “어머님들의 요구와 눈물을 이해한다. 제가 우리 어머니 눈물을 평생 봐왔다. 장애인들에 대한 특별한 애정으로 우선적으로 노인장애인과를 만들었고, 발달장애인평생교육센터 설립 필요성을 도지사에게 직접 한 시간이 넘게 보고했다”고 밝혔다.

또한 “공적 부조와 관련해 복잡한 행정 절차와 예산, 설치 장소, 운영주체 등 다양한 검토가 필요하고, 경기도 9개 시·군에 관련 조례가 만들어져 있지만 시행된 곳은 현재 한 곳도 없다, 시는 먼저 발달장애인평생교육센터 설립을 위해 조례를 올해 안에 제정하고, 두 달 안에 긴급 용역을 마무리 하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발달장애인부모, 해밀, 꿈이있는땅, 장애인복지관 등 장애인 시설대표, 시장 등 공무원이 함께하는 협의체 구성을 제안하고, 경기도와 중앙정부에도 지속적으로 정책 제안을 할 것임을 약속하면서 현재 부모 연대의 농성으로 시청에서도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으니 시장을 믿고 조속히 농성을 해제해 줄 것을 간곡히 부탁했다.

한편, 의정부시는 A장애인부모연대 요구사항인 의정부시 발달장애인평생교육센터 설치, 평생교육바우처 제도 도입 등 예산 지원을 위해 지난 9월 17일 보건복지부, 경기도, 의정부시의회에 협조공문을 요청한 상태다.

시는 앞으로 조례 제정을 위해 타 지역 시설 견학과 장애인부모연대 당사자가 함께하는 민.관 협의체를 구성하고, 긴급용역을 올해 말까지 완료할 방침이다.

[신아일보] 의정부/김병남 기자

knam07@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