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구하라 남친 심경, 거듭 강조한 '이것'...경찰 출두한 이유는?
구하라 남친 심경, 거듭 강조한 '이것'...경찰 출두한 이유는?
  • 진용훈 기자
  • 승인 2018.09.18 21:4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구하라 인스타그램
사진=구하라 인스타그램

구하라 전 남자친구가 심경을 전했다. 

구하라의 남자친구 A씨는 지난 17일 오후 서울 강남경찰서에 출두했다.

그는  쌍방폭행 혐의 자체를 완강히 부인, 구하라에게 폭행을 휘두른 적 없다고 밝히며 “경찰 조사에 임하게 된 이유가 무엇이냐”는 질문에 “디스패치에서 기사화된 내용이 사실이 아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또한 “산부인과 진단서에 대한 내용을 바로잡으려고 조사에 임하게 됐다”라고 덧붙였다

뿐만 아니라  18일 새벽 경찰 조사를 마치고 나오면서도 구하라 남자친구 A씨는 쌍방폭행 주장은 사실 아니다라고 거듭 강조 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한편 구하라도 18일 오후 3시 서울 강남경찰서에 남자친구 A씨와의 폭행시비 조사를 받기 위해 출석했다.

 

yhji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수원 2018-09-18 22:59:04
백번 양보해도 너는 찌질이야 어째든 같이 한때는 사랑했던 여자구 더구나 그 여자는 공인이잖아 완전히 생매장 될수도 있고 인생전체를 망칠수도 있는사람인데 너는 찌질이야 정말로 같은 남자로 부끄럽다 남이 물어봐도 아니라구 마지막으로 덮어줄수 있는 가슴이없는 찌질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