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양승조 충남도지사 “국비 늘리고 도정비전 실현 기반 정립”
양승조 충남도지사 “국비 늘리고 도정비전 실현 기반 정립”
  • 김기룡 기자
  • 승인 2018.09.04 14:37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례기자회견서 … 8월 성과·9월 도정 방향 등 밝혀
양승조 지사가 4일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정례 기자회견을 갖고, “충남도의 정부예산 확보액이 사상 처음으로 6조 원을 돌파했다”고 밝히고 있다.(사진=김기룡 기자)
양승조 지사가 4일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정례 기자회견을 갖고, “충남도의 정부예산 확보액이 사상 처음으로 6조 원을 돌파했다”고 밝히고 있다.(사진=김기룡 기자)

양승조 충남지사가 4일 “국비 추가 확보를 위해 행정력을 집중하고, 도정 비젼 실현을 위한 기반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양 지사는 이날 도청 프레스센터에서 정례 기자회견을 갖고, “충남도의 정부예산 확보액이 사상 처음으로 6조 원을 돌파했다”며 이같이 강조했다.

그러면서 “지난달 31일 2019년 정부예산안이 확정돼 국회에 제출됐고, 국회 심의 과정이 진행될 예정이다”라며 “우리 도의 내년 정부예산 확보액은 6조 842억 원으로 전년 5조 8104억 원 대비 2738억 원 증액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어려운 지방 재정 여건 아래에서 정부예산 확보는 필수”라며 “앞으로도 지역 국회의원 등과 유기적인 협조체계를 구축, 지역 발전을 위한 국비 확보에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양 지사는 또 “저출산·고령화·양극화 등 3대 위기 극복과 경제 활성화 정책을 중점 추진하기 위한 추진 기반 확보를 위해 노력 하겠다”고 강조했다.

이를 위해 민선7기 첫 추경으로 아기수당 15억 5000만 원, 어린이집 보육 도우미 5억 원, 기업유치 52억 원, 소상공인 지원 40억 원 등 1563억 원을 편성, 도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4일부터 14일까지 진행되는 제306회 도의회 임시회를 통해서는 또 아기수당 지원, 문화체육부지사, 근로자권익보호 강화 등 13건의 조례가 제·개정될 수 있도록 협조를 구하겠다고 덧붙였다.

이와 함께 △오는 7∼8일 충남남도장애인체육대회(계룡) △13∼16일 도민체전(태안) △14∼22일 부여·공주 제64회 백제문화제 등을 거론하며 “성공적인 개최를 통해 도민이 화합하고, 충남의 역사와 문화를 널리 알리는 계기가 될 수 있도록 노력 하겠다”고 강조했다.

다가오는 추석 명절을 앞두고는 “성수품 수급 관리, 생활민원·교통 소통 대책, 소외계층 배려, 도로 정비, 중소기업 경영안정자금 조기 지원 등을 통해 도민 모두가 편안하고 훈훈한 추석 명절을 보내실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양 지사는 그동안의 도정 성과로 △내포신도시 집단에너지 청정 연료 전환 확정 △보령 원산도 해양관광웰니스단지 국토부 공모 선정 △한국가스공사 가스기술교육원 계룡 유치 △석문국가산단 인입철도 예타 대상 사업 선정 △충남국방산단 국가산단 선정 △도시재생 뉴딜사업 대상 6곳 선정 △대체자동차부품 인증지원센터 내포 건립 확정 등을 지난달 주요 성과로 전했다.
 
지난달에는 또 “민선7기 첫 시·군 방문으로 부여와 예산군을 찾았다”며 “10월까지 도내 시·군 현장을 모두 방문, 도정 비전과 시·군 발전 방향을 공유·토론하고, 다양한 도민의 의견을 수렴해 도정에 반영토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지난달 혁신성장회의에서 △천안 종축장 부지 제조혁신파크 조성 △부남호 역간척 △가로림만 국가해양정원 등 3개 발전 전략을 제시하고, 대통령 주재 시·도지사 간담회에서는 △민간·가정 어린이집 보육도우미 지원 △방문의료 활성화 등을 제언했다며, 앞으로 이 같은 정책 제안이 국가 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양 지사는 끝으로 “민선7기 충남도는 3대 위기 극복에 도정 흐름을 맞추고, 가장 일하기 좋은 충남과 활력 넘치는 경제를 3대 위기 극복을 위한 수단이자, 또 하나의 목표로 설정했다”라며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했다.

[신아일보] 충남도/김기룡 기자

press@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동서축 고속도로 연결완성 2018-09-04 22:23:18
국가적으로 필요성이 높고 충남경제를 유일하게 살릴수있는 충남1순위 사업인 당진-대산고속도로,평택당진항 진입도로,주위에 화물철도는 전혀 없어 추후 대산항까지 연장되는 석문국가산단 인입철도 당진-천안고속도로중 당진-아산구간 고속도로 빨리좀 건설하세요 34,38번국도 이용시 철강기업이 흩어져 있는게 아니고 한곳에 몰려있어 위험운송비중도 높고 국가 산업단지와 당진항 대산항도 주변에 많이 밀집되어있어 시간도 정체되고 위험해서 미치겠습니다 정부는 추가 예산확보로 우선적으로 이들 공사를 시급히 시작해야 나중에 잘못되는 일이 없을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