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이달의 소녀, 데뷔 앨범 미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 4위 기록...완전체 풀파워 인증
이달의 소녀, 데뷔 앨범 미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 4위 기록...완전체 풀파워 인증
  • 김지영 기자
  • 승인 2018.08.30 2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걸그룹 이달의 소녀(LOONA)가 美 빌보드 월드 앨범 차트 TOP4에 진입하며 완전체의 풀 파워를 보여 주고 있다.

지난 28일(현지시간) 미국 빌보드가 발표한 월드 앨범 차트 순위에 따르면 이달의 소녀의 데뷔 앨범 '+ +'(플러스 플러스)는 방탄소년단에 이어 4위에 랭크됐다.

뿐만 아니라 이달의 소녀는 앞선 유닛 활동에서도 월드 앨범 차트 10위와 6위를 기록하며 완전체 데뷔 전부터 심상치 않은 기운을 예고해왔다.

또한 완전체 앨범 '+ +'는 발매 직후 미국과 영국 등 6개국 아이튠즈 K팝 앨범, 음원 차트에서 1위에 이름을 올렸으며, 지난 22일 오전 음반 판매 집계 사이트인 한터차트 실시간 음반 랭킹 1위를 기록, 완전체 풀 파워를 보여줌과 동시에 전 세계가 주목하는 '괴물 신인' 임을 입증해보였다.

이달의 소녀 완전체 데뷔 앨범 '+ +'는 타이틀곡 'Hi High'를 포함해 리드 싱글 'favOriTe', '+ +', '열기', 'Perfect Love', 'Stylish' 총 6곡이 담겨있다.

또한 타이틀곡 'Hi High'는 12명의 완전체가 모였을 때의 기분 좋은 에너지를 발산하는 하이에너지 장르의 곡으로 사랑하지만 튕기고 싶은 감정을 멤버들만의 캐릭터를 통해 가사로 담아냈다.

이달의 소녀는 각종 음악 프로와 라디오, 팬 사인회 등을 통해 활발한 데뷔 활동을 펼치고 있다.

[신아일보] 김지영 기자


jy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