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대구 ‘디자인코디네이터 육성사업’ 추진
대구 ‘디자인코디네이터 육성사업’ 추진
  • 김진욱 기자
  • 승인 2018.08.30 16: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시와 대구경북디자인센터는 지역 중소기업과 스타트업의 디자인 애로사항을 해소하고 청년 일자리도 창출하는 ‘디자인 코디네이터’ 육성사업을 추진한다고 30일 밝혔다.

시는 디자인분야(산업디자인, 시각디자인, 인테리어디자인, 패션디자인, 업사이클디자인, 영상디자인, 디지털디자인 등)의 지역 대학 졸업생들의 대구 정착을 유도하는 디자인 코디네이터 육성 및 취.창업 지원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한다.

디자인 코디네이터 육성사업은 기업의 브랜드 이미지와 대외 인지도 강화 등 디자인적인 부분을 개발 지원하고 지역 디자인 관련학과 졸업생 및 졸업예정자의 일자리를 연계해 기업의 디자인 애로라는 현장문제 해결을 디자인코디네이터 교육을 받은 전문 인력들이 기업 매칭을 통해 수행한다.

이번 사업에 참여하는 기업은 채용인력에 대한 일자리 창출 지원금으로 급여의 80%에 해당하는 지원금을 시와 행정안정부로부터 지원받는다.

지원인력에게는 채용 연계형 직무 심화교육 및 디자인 멘토링을 실시하여 좋은 일자리를 공급한다.

기업에게는 전문인력 공급을 통해 현안 문제를 해결하고 인재를 검증할 수 있는 기회가 생기며, 반대로 인재는 업무 수행 과정을 통해 본인의 현장 실무능력을 향상시킬 수 있다.

즉, 일자리 현장의 미스매치를 실질적으로 해소할 수 있다.

김태운 시 창업진흥과장은 “기업의 디자인적 문제해결을 통해 기업에게는 경쟁력을 강화시켜 주고, 전문인력에게는 실무역량을 쌓아갈 수 있도록 해주는 과정으로, 기업과 인재 연결에 최선을 다해 지속 가능한 일자리 창출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gw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