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추미애 "소득주도성장, 지금이 적기…영속적인 정당 되길"
추미애 "소득주도성장, 지금이 적기…영속적인 정당 되길"
  • 이동희 기자
  • 승인 2018.08.20 16: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당대표로서 마지막 의총 "약에 명현반응 있듯 정책에도 시간 필요"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0일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발언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20일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발언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20일 "기업이 투자하게 끔 환경을 만들어주고 창업인재를 길러내는 것이 혁신성장의 목표라면, 소비를 통해 내수를 진작시키고 그것이 경제의 선순환으로 이어지게 하는 소득주도 성장을 지금 하지 않으면 안된다"고 강조했다.

추 대표는 이날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 모두발언을 통해 "약을 먹어도 명현반응이 있듯이 어떤 정책처방이 있으면 그에 따른 미스매치도 있을 수 있고 이를 완화하기 위한 보완정책들이 필요하다. 정책이 밑으로 배어들 때까지는 시간도 가져야 하는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러면서 그는 "마치 문재인 정부가 경제정책에 손 놓고 있는 것처럼, 패러다임을 잘못 만지고 있는 것처럼 부추기고 선동하는 것은 경제가 역시 심리이기 때문에 대단히 바람직하지 않다"고 지적했다.

한편, 이날 의총이 당 대표로서 마지막인 추 대표는 그 동안의 소회도 밝혔다. 

추 대표는 "지난 2년 촛불·탄핵을 통해 여당이 돼 국정을 뒷받침하고, 지난 6·13 지방선거에 이어 오늘에 이르기까지 쉴 틈 없이 함께 해 온 의원들께 감사하다"면서 "이 다음, 그 다음도 그렇게 되어서 국민의 신뢰 속에 책임을 다하는 영속적인 정당이 됐으면 좋겠다"고 소망했다.

nic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