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신한銀, 베트남 1위 SNS ‘잘로’와 업무협약 체결
신한銀, 베트남 1위 SNS ‘잘로’와 업무협약 체결
  • 이혜현 기자
  • 승인 2018.06.21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신한은행)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은 서울 중구 세종대로 소재 본점에서 글로벌 디지털금융 경쟁력 강화를 위해 베트남 SNS 1위 업체 잘로(Zalo)와 포괄적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잘로(Zalo)는 베트남 스마트폰 사용자의 80%가 이용하고 있는 채팅앱으로 베트남에서는 우리나라의 카카오톡에 버금가는 국민 메신저이다.

위성호 신한은행 은행장은 취임 후 디지털 부문 사업들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모바일 통합 플랫폼 ‘쏠(SOL)’을 성공적으로 출시했다.

신한은행은 이번 업무 협약은 신한은행이 국내를 넘어 글로벌에서도 디지털 선두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해 추진하는 프로젝트의 첫번째 결과물이라고 설명했다.

신한은행은 지난 4월 잘로(Zalo)에 공식 OA(Official Account)를 오픈한 후 2개월 여만에 1만명 이상의 팔로워를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

또 이미 베트남 현지 오프라인 시장에서 검증된 신용카드, 신용대출을 시작으로 다양한 공동 상품 및 서비스를 개발하기로 해 향후 금융과 SNS간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

양사는 디지털 비즈니스 협업 강화를 위해 향후 정기 워크샵을 개최하고 새로운 해외시장 진출 시에도 파트너쉽을 유지할 예정이다.   

신한은행은 “젊은층 고객 비중이 높고 빠르게 디지털화되는 베트남 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첨단 디지털 서비스를 갖춘 디지털 리딩뱅크로서의 포지셔닝을 강화할 계획이다”라며 “베트남에서의 성공사례를 토대로 일본과 중국, 인도네시아 등에서도 디지털 금융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