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흉기 난동범 제압…우형찬 서울시의원에 경찰 표창
흉기 난동범 제압…우형찬 서울시의원에 경찰 표창
  • 김용만 기자
  • 승인 2018.06.20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준욱 의장 "살신성인의 정신, 모든 공직자의 귀감"
우형찬 의원 "경찰의 신속한 대처에 감사, 누군가에게 도움 돼 기쁘다”
서울시의회 우형찬 의원이 양천경찰서로부터 표창을 받고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사진=서울시의회  제공)
서울시의회 우형찬 의원이 양천경찰서로부터 표창을 받고 기념촬영을 하고있다. (사진=서울시의회 제공)

서울특별시의회 양준욱 의장은 흉기 난동범을 제압한 우형찬 의원(양천3)이 20일 양천경찰서로부터 살인미수 범 검거와 치안질서 확립에 기여한 공으로 표창을 받았다고 알리며, 우 의원의 이번 행동은 "서울시의회의 모범사례이면서 동시에 모든 공직자들에게 귀감이 되는 대표사례"라고 말했다.

우 의원은 지난 5월 25일 오후 11시 8분경 양천구 신월동에 위치한 편의점을 찾았다가 한 남성이 여성에게 흉기를 휘두르는 현장을 목격하고 양훈모(19)씨와 함께 피의자 A(47)씨를 제압한 바 있다.

당시 신고를 받고 신속히 출동한 경찰에 의해 A씨가 검거되었고, 이틀 후인 27일 서울 양천경찰서는 A씨를 살인미수 등 혐의로 구속했다고 밝혔다.

우 의원은 "긴박한 상황에서 피의자를 제압하는 것도 중요했지만, 이번 일로 누군가에게 도움이 되었다는 것에 가장 큰 보람과 기쁨을 느낀다"고 밝혔다.

양준욱 의장은 “이번 우형찬 의원이 보여준 살신성인의 행동은 모든 공직자들에게 귀감이 되는 대표적인 사례이기 때문에 공직사회 전반에 널리 알릴 것”임을 밝혔다.

[신아일보] 서울/김용만기자 polk8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