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8-01-16 22:26 (화)
국민의당 통합 반대파, 安에 맹공… "꼼수정치"
국민의당 통합 반대파, 安에 맹공… "꼼수정치"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8.01.13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유성엽·박지원 페이스북에 안 대표 비판글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12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당무위원회의에서 통합 반대파와 찬성파 위원들의 몸싸움을 바라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국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12일 오후 국회에서 열린 당무위원회의에서 통합 반대파와 찬성파 위원들의 몸싸움을 바라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바른정당과의 통합에 반대하는 국민의당 의원들이 13일 안철수 대표를 향해 맹공을 펼쳤다.

유성엽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통합반대파의 생각을 바꿀 확률은 제로"라며 "정치의 ABC도 모르는 사람이 새 정치를 말한다"고 비판했다.

이어 유 의원은 "가슴으로 정치를 해야지, 꼼수로 정치를 하려고 한다"면서 "전당대회가 뭔지도 모르면서 전대를 하겠다고 한다"고 지적했다.

박지원 전 대표도 이날 페이스북에 "안철수의 새 정치는 어제 당무회의로 조종(弔鐘)을 울렸다"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애정이 남아있어야 비판도한다"며 "어제 당무회의에서 본 안 대표의 얼굴 표정은 썩었고, 욕심으로 가득 차 있었다"고 수위높게 비판했다.

앞서 안 대표는 전날(12일) 당무위를 개회해 바른정당과 통합 최종관문인 전당대회 소집 및 준비위원회 설치 등에 대해 논의하려 했다.

그러나 이날 통합 반대파가 당무위 개최 취소를 요구하며 통합 찬성파와 몸싸움과 고성이 오가는 진흙탕 싸움을 벌였다. 일부 몸싸움이 벌어지기도 했다.

유 의원은 전날 안 대표에게 "의원총회나 최고위에 보고해야 하는데 적법한 절차를 거치지 않고 최고위에 보고 하지 않느냐"며 "그렇게 비겁하게 해서 되겠느냐"고 강력 항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