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7-11-24 18:22 (금)
수원시, 세계 지방정부와 기후변화 논의
수원시, 세계 지방정부와 기후변화 논의
  • 권혁철 기자
  • 승인 2017.11.11 2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한규 제1부시장, '세계지방정부 기후정상회의' 참가
11~16일 독일방문, 이클레이 집행위서 생태교통 홍보

수원시 이한규 제1부시장이 11일부터 16일까지 독일을 방문, 세계 지방정부 정상들과 기후변화 대응전략을 논의하고 이클레이 생태교통 직능분야 성과를 전 세계에 알린다.

이한규 부시장은 오는 12일 독일 본 라인아우 공원 내 본 존(Bonn Zone)에서 열리는 ‘세계지방정부 기후정상회의’에 참석한다.

‘세계지방정부 기후정상회의’는 세계 최대 기후환경 분야 국제회의인 ‘UN기후변화협약 당사국 총회’ 기간(6~17일) 중 열리는 지방정부 회의다.

세계 각국 중앙·지방정부 정상, 국제기구 관계자 등 340여 명이 참석하는 이번 회의는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새로운 국제체계와 모델 △지역사회 및 민간부문의 참여를 통한 공동 기후행동 △기후변화에 취약한 지역 내에서 기후행동을 위한 힘 모으기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세계 중앙·지방정부 공동행동 등 4개의 세션으로 진행된다.

이번 회의에서 이 부시장은 세계 지방정부의 기후변화 대응 전략과 정책에 대해 알아보고,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지방정부의 리더십과 지방정부 간 공동행동 방안에 대해 논의할 계획이다.

이어 13일에는 독일 본 시청에서 열리는 ‘이클레이(ICLEI) 세계집행위원회’에 참석한다.

이 부시장은 이클레이 동아시아 지역대표 및 생태교통 직능대표를 맡고 있는 염태영 수원시장을 대신해 지난 1년 간 생태교통 직능분야의 추진 성과와 향후 계획에 대해 발표한다.

또 ‘생태교통 아젠다’를 통해 이클레이 회원국 대표들에게 사람 친화적이고 기후중립적이며 사회 포용적인 교통환경을 제공하는 생태교통 활성화에 힘써줄 것을 당부할 예정이다.

이 부시장은 쾰른 국제공정무역기구 방문, 프랑크푸르트 현지 시찰 등의 일정을 소화한 후 16일 귀국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