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척시, 올해 해양수산사업 154억3천여만 원 투자
삼척시, 올해 해양수산사업 154억3천여만 원 투자
  • 이중성 기자
  • 승인 2022.01.24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어촌뉴딜300사업·어업용 면세유 지원·해양쓰레기 정화사업 등
(사진=삼척시)
(사진=삼척시)

강원 삼척시는 어업인들의 삶의 질 향상과 지속 가능한 어촌 유지를 위해 2022년 해양수산사업 3개 분야 76개 사업에 154억3000여만원을 투자한다고 24일 밝혔다.

올해 주요사업은 어업기반시설 확충을 위한 어촌뉴딜300사업(후진·광진지구 및 초곡지구) 및 어촌정주어항 개발, 어업생산 경쟁력 강화를 위한 어업용 면세유 지원 및 생분해성어구 보급, 연안환경관리 및 관광기반조성을 위한 해양쓰레기 정화사업 및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 등이 있다.

시는 또 올해 관내 어업인의 복지를 향상시키고 연안어업을 지원해 조업의 안전성을 개선하기 위해 오는 2월11일까지 ‘2022년도 해양수산사업’ 신청을 받는다.

대상 사업은 △여성 어업인 복지 바우처 지급 △어업 활동 지원 △해조류 건조기 지원 △노후 선외기 대체 △친환경 에너지 절감장치 △어선장비 현대화 △어로 안전 항해장비 △어선 사고 예방 시스템 구축 △문어 연승 봉돌 지원으로 9개 사업에 9억4000여만원을 지원한다.

희망 어업인은 시 해양수산과 또는 관내 수협에 사업신청서 등 서류를 작성해 제출하면 되고, 자세한 사항은 시 홈페이지를 참고하거나 해양수산과로 문의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해양수산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해 어업인들의 소득증대 및 복지증진과 어업환경 개선을 비롯해 수산자원 증대에도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lee119c@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