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일레븐 '한국인 마이크로바이옴 타입' 분석
바이오일레븐 '한국인 마이크로바이옴 타입' 분석
  • 김소희 기자
  • 승인 2021.07.14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약 1000명 대상 연구 진행…맞춤형 제품 개발 플랫폼 구축 일환
한국인 마이크로바이옴타입 연구 안내[이미지=바이오일레븐]
한국인 마이크로바이옴타입 연구 안내[이미지=바이오일레븐]

바이오일레븐은 한국인의 장 타입을 분류하기 위한 연구인 ‘한국인 마이크로바이옴타입 연구’를 시작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연구는 한국인의 장내세균 구성 타입을 분류하고 프로바이오틱스의 지속적인 섭취에 따른 인체 장 환경의 변화를 연구, 맞춤형 ‘제품 개발 플랫폼’을 구축하기 위해 진행된다.

프로바이오틱스는 장내미생물을 변화해 장내 환경이 좋아지게 만들며 면역력을 증가시켜 인체 건강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있다고 알려져 있다.

하지만 아직까지 프로바이오틱스의 지속적인 섭취가 어떠한 메커니즘으로 장내 환경을 변화시키고 인체에 영향을 미치며 마이크로바이옴 타입별 어떤 차이가 있는지 확실히 입증되지 않았다.

바이오일레븐은 약 1000명의 한국 성인에게 자사의 프리미엄 프로바이오틱스 제품인 ‘드시모네 4500’ 섭취 전후의 장내미생물 변화를 분석, 프로바이오틱스가 마이크로바이옴 타입에 따라 장내에 어떤 변화를 일으키는지를 연구한다는 계획이다.

바이오일레븐은 연구에 참여할 지원자도 함께 모집한다.

모집대상은 만19세 이상 성인 남녀며 참여자들은 12주 동안 ‘드시모네 4500’을 매일 섭취하고 총 4회에 걸쳐 배변 샘플을 제공해야 한다. 감염질환, 염증질환, 대사성질환 환자와 최근 3개월 이내 항생제를 복용했거나 ‘드시모네 4500’을 섭취한 적이 있는 경우 참여할 수 없다.

참여자들에게는 ‘드시모네 4500’ 3개월분과 장내세균분석서비스 등 약 80만원 상당의 혜택이 무상으로 주어진다.

연구 참여 신청은 네이버 검색창에 ‘한국인 마이크로바이옴타입 연구’를 검색하면 나오는 링크에서 가능하다. 모집은 오는 10월31일까지다.

바이오일레븐 관계자는 “이번 연구로 마이크로바이옴 타입별 프로바이오틱스와 장 기능 개선과의 연관성, 맞춤형 제품 개발을 위한 데이터베이스가 구축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AI 알고리즘 분석 등 바이오테크를 접목한 바이오일레븐만의 전문성을 적극 활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ksh3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