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디톡스, 상트네어에 혁신 항체 기술 이전
메디톡스, 상트네어에 혁신 항체 기술 이전
  • 김소희 기자
  • 승인 2021.07.02 0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정 지분 확보…차세대 항체 플랫폼 기술 개발
메디톡스 로고
메디톡스 로고

메디톡스는 신생 바이오기업 상트네어 바이오사이언스(Centenaire Biosciences)에 혁신 항체 기술을 이전, 신약 개발 역량 강화에 나선다고 2일 밝혔다.

메디톡스는 이번 결정으로 상트네어 바이오사이언스의 일정 지분을 확보하게 됐다.

상트네어 바이오사이언스는 메디톡스의 기존 연구인력을 중심으로 설립된 항암·면역 질환 치료 분야에 특화된 회사다. 상트네어 바이오사이언스는 메디톡스의 혁신 항체 기술을 도입, 중점 개발한다.

상트네어 바이오사이언스 대표는 20여년간 메디톡스의 R&D분야를 총괄했던 양기혁 전 부사장이 맡게 되며 최은식 전 메디톡스 수석연구원이 최고기술책임자(CTO)를 담당하게 된다.

상트네어 바이오사이언스는 메디톡스에서 도입한 혁신 항체 기술을 바탕으로 기존의 항체약물복합체(ADC), 이중항체, CAR-T 세포치료제와 차별화된 초기 암부터 말기 암까지 폭넓게 활용할 수 있는 독창적인 차세대 항체 플랫폼 기술을 개발하고 파이프라인을 확장할 계획이다.

메디톡스 관계자는 “메디톡스는 R&D기반의 바이오기업이라는 목표 아래 보툴리눔 톡신과 필러 등 주력 사업에 대한 투자와 함께 항암제, 면역질환 치료제 등 다양한 분야에 대한 연구를 계속 해왔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상트네어 바이오사이언스로의 기술이전은 메디톡스의 신약 개발 역량 강화를 목적으로 이뤄졌으며 향후에도 다양한 방식을 통해 혁신적이고 차별화된 신약을 개발하기 위한 노력을 계속하겠다”고 말했다.

ksh3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