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만금개발청, 집중호우 대비 현장 점검
새만금개발청, 집중호우 대비 현장 점검
  • 남정호 기자
  • 승인 2021.06.18 2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북도로 등 12개 주요 현장 대상 안전관리계획 등 확인

새만금개발청이 오는 21일부터 30일까지 장마철 집중호우로 인한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새만금 사업지역 내 주요 건설 현장 안전점검을 한다고 18일 밝혔다.

점검은 남북도로와 국립새만금간척박물관, 육상태양광사업 등 12개 현장을 대상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새만금개발청은 익산국토관리청, 안전보건공단 등 관계기관과 분야별 민간전문가 등으로 구성된 합동점검반을 통해 전문적이고 실효성 있는 점검을 할 계획이다.

중점점검 사항은 우기 대비 안전관리계획 수립 여부와 수방 자재·장비 확보, 관리상태 등이며, 코로나19 방역과 비산먼지 저감 대책 이행상황도 점검한다.

박종민 새만금개발청 사업총괄과장은 "이번 점검을 통해 기상이변에 따른 국지성 집중호우에 철저히 대비하겠다"며 "부실시공을 방지하고 안전사고 발생에 취약한 부분을 사전 점검함으로써 집중호우에도 사업이 안전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outh@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