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경화, 지소미아 종료당일 정부결론 들고 일본 行
강경화, 지소미아 종료당일 정부결론 들고 일본 行
  • 권나연 기자
  • 승인 2019.11.22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G20 외교장관회의 참석
(사진=연합뉴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일본 나고야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외교장관회의 참석을 위해 22일 오후 서울 외교부 청사를 나서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나고야(名古屋)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 외교장관회의에 참석하기 위해 일본을 방문한다.

22일 외교부는 “강 장관은 이날 오후 7시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출국해 1박 2일간 일본에 머무를 계획”이라고 밝혔다.

강 장관은 G20 외교장관회의 참석, 미국과 일본 측 인사들과 접촉하고 22일 낮에 열린 국가안전보장회의(NSC) 상임위원회 회의를 거쳐 나온 지소미아 관련 한국 정부 입장을 설명할 것으로 보인다.

강 장관 방일은 오는 23일 0시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종료 시한을 앞두고 확정됐으며, 23일 오후 외교장관회의가 끝난 뒤 존 설리번 미 국무부 부장관과도 만날 예정이다.

kny0621@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