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 통합데이터센터 준공…13개 법인 IT인프라 통합
하나금융, 통합데이터센터 준공…13개 법인 IT인프라 통합
  • 강태현 기자
  • 승인 2017.06.20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용절감과 정보의 효율적 관리, 인적 교류 활성화 등 기대

 

▲ (사진=하나금융그룹)

하나금융그룹이 20일 인천 청라국제도시에서 하나금융타운 1단계 조성사업인 그룹 통합데이터센터 준공식을 갖고 글로벌 일류 금융그룹으로 도약하기 위한 '청라 시대'의 본격적인 시작을 알렸다.

하나금융의 통합데이터센터는 은행과 증권, 카드, 보험, 캐피탈 등 13개 법인에 분산돼 있던 IT 인프라와 인력을 한곳으로 통합한 시설이다.

하나금융은 이번 통합데이터센터 준공으로 비용절감과 정보의 효율적인 관리·활용, 그룹 내 IT 인재 간 교류 활성화, 보안·핀테크 등 관련 분야 신기술 추진 등이 가능해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통합데이터센터 설계·구축에 중심적 역할을 한 하나아이앤엔스는 법인명을 하나금융티아이(TI)로 변경했으며, '금융 IT의 새로운 전환, 트랜스폼(Transform) IT'를 구호로 내걸고 IT와 금융의 융합에 속도를 낼 방침이다.

김정태 하나금융 회장은 "4차 산업혁명 시대에 IT는 모든 산업의 중심에 있다"며 "인도네시아 현지 IT 법인 설립과 통합데이터센터 구축을 계기로 핀테크가 중심이 되는 글로벌 진출의 발판을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신아일보] 강태현 기자 thk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