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文정부 출범] 문 당선인 양산 자택 인근 주민 '환호성'
[文정부 출범] 문 당선인 양산 자택 인근 주민 '환호성'
  • 강태현 기자
  • 승인 2017.05.10 0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로 포옹하며 "기분이 너무 좋네요" 외쳐
▲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대통령 당선인 양산 자택 주민이 9일 오후 문 당선인 자택 인근 양산시 매곡마을회관에 모여 방송 3사 공동출구조사를 지켜보다가 문 당선인이 선두로 나오자 환호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9일 저녁 제19대 대통령 선거 방송 3사 공동출구조사 결과가 발표되자 경남 양산시 매곡마을 회관이 환호성으로 가득찼다.

매곡마을 회관은 문재인 당선인 양산 자택과 1.5㎞ 떨어진 곳이다.

이날 문 당선인 양산 자택 인근에 거주하는 주민 60여명은 오후 7시 30분께부터 마을 회관에 모여 선거 방송을 지켜봤다.

마을 주민들은 방송 출구조사 발표를 앞두고 모두 숨죽여 TV 모니터만 바라보다가 문 당선인이 선두로 나선 결과가 나오자 "문재인", "문재인 대통령"을 연호했다.

일부는 양손을 번쩍 들면서 "문재인 대통령 파이팅!"을 외치기도 했다. 주민 몇 명은 서로 포옹하며 "잘 됐습니다, 기분이 너무 좋네요"라고 외쳤다.

[신아일보] 강태현 기자 thk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