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금융, 다보스 포럼 발표 '글로벌 100대 기업' 선정
신한금융, 다보스 포럼 발표 '글로벌 100대 기업' 선정
  • 강태현 기자
  • 승인 2017.01.18 09: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세계 금융사 中 9위… 국내 금융사 '유일'
 

신한금융그룹이 다보스 포럼에서 발표하는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100대 기업(Global 100 Most Sustainable Corporations in the World)'에 국내기업 중 유일하게 5년 연속 선정됐다고 18일 밝혔다.

신한금융은 지난 2013년 처음 선정된 이래 꾸준히 ‘Global 100’에 이름을 올리고 있으며 올해도 40위에 랭크되며 위상을 유지했다.

이는 전세계 금융사 가운데선 9위에 해당하며, 국내 금융회사 중에는 유일하다.

Global 100은 캐나다의 투자 리서치 및 미디어 그룹인 코퍼레이트 나이츠(Corporate Knights)가 평가하는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지수로 매년 스위스 다보스에서 개최되는 세계경제포럼(World Economic Forum, 다보스 포럼)을 통해 발표된다.

평가 항목은 직원 신규채용 규모, 고용 안정성, 각종 효율성 등 12개 성과지표이며, 올해 조사에서는 독일 제조업체인 지멘스가 1위를 차지했다.

신한금융은 지난 2015년 국내 금융지주사 최초로 이사회 내 소위원회인 '사회책임경영위원회'를 신설해 운영하는 한편 그룹 차원의 사회책임경영 전략을 수립해 체계적인 경영활동을 추진하는 등 세계적 수준의 지속가능경영 모범기업에 걸맞은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밝혔다.

또, 이같은 노력의 결과로 DJSI(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 지수) 및 MSCI ESG 지수, FTSE4Good 지수 등 각종 글로벌 지속가능경영 지표에서도 높은 평가를 받으며 선도금융그룹으로서 대한민국 금융의 위상을 높이고 있다고 강조했다.

신한금융 관계자는 "앞으로도 '미래를 함께하는 따뜻한 금융'을 기반으로 고객과 사회와의 상생을 도모하며, 사회적 책임 이행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강태현 기자 thk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