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유플러스 홈 서비스 체험 매장 오픈
LG유플러스 홈 서비스 체험 매장 오픈
  • 손정은 기자
  • 승인 2016.12.14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홈 IoT와 IPTV 등 실제 환경과 유사한 경험 제공

▲ 인천 청라 신도시에 문을 연 ‘U+ 스퀘어 홈’.(사진=LG유플러스 제공)
LG유플러스는 인천 청라 신도시에 국내 최초 홈 서비스 전문 체험 매장 ‘U+ 스퀘어 홈(U+ SQUARE home)’을 오픈했다.

‘프리미엄 홈 서비스 전문 체험 매장’을 컨셉으로 한 U+ 스퀘어 홈은 홈 IoT와 U+tv 등 홈 서비스 시연존을 거실과 주방 등 실제 가정집처럼 꾸몄다.

U+ 스퀘어 홈은 약 110㎡ 규모로 기존 직영대리점 평균보다 넓다.

매장은 서비스 별로 특화된 인테리어를 연출했다. U+tv 시연존은 75인치 대형 UHD TV와 소파로 거실 분위기를 냈고, IoT 가스락과 열림감지센서, 플러그 등 홈 IoT 서비스는 주방으로 꾸며진 공간에 설치해 고객은 실제 사용 환경과 가장 유사한 공간에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매장 곳곳에는 태블릿PC가 설치돼 있어 고객의 서비스 시연 및 이해를 돕는다.

방문하는 고객이 주로 유아 자녀를 둔 30~40대 주부와 가족인 만큼 매장 가운데에 안전매트, 동화책, 장난감이 구비된 키즈존을 구축했다.

키즈존에 설치된 TV에서는 U+tv 유튜브 채널 서비스의 902번 ‘캐리와 장난감 친구들’이 상시 재생돼, 아이들도 함께 즐길 수 있는 U+tv 서비스를 고객이 매장에서 직접 확인 가능하다.

가족형 4인 상담석, 카페형 2인석, 키즈석 등 가족 고객을 위한 편안한 상담공간도 마련됐다.

매장 오픈을 기념해 방문 고객을 대상으로 △UHD TV △어린이 전동자동차 △온수매트 등 다양한 경품을 증정한다.

17일 오후 2시부터는 겨울 간식 호빵 등을 제공하는 룰렛이벤트를 포함한 추첨행사가 진행된다.

LG유플러스는 U+ 스퀘어 홈 1호점 오픈을 시작으로 내년부터 수도권을 비롯한 전국 직영점에 홈 전문 체험 매장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LG유플러스 송구영 홈마케팅부문 상무는 “유튜브를 편리하게 채널로 즐기는 U+tv와 가입자 50만 가구를 돌파하며 국내 홈 IoT를 선도하는 최고의 홈 IoT 서비스가 어떻게 삶을 윤택하게 변화시키는지 일상과 가장 유사한 환경에서 체험할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손정은 기자 jes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