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진주, 가을축제 대비 안전캠페인
진주, 가을축제 대비 안전캠페인
  • 김종윤 기자
  • 승인 2015.09.15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의 안전의식 고취와 축제안전문화 분위기 조성

 
경남 진주시와 안전문화운동추진 진주시협의회(공동위원장 이창희 진주시장, 김용수 자원봉사단체협의회장)는 15일 오후 3시 진주성 중앙잔디광장에서 10월 축제 대비 안전캠페인행사를 성황리에 실시했다.

이날 안전캠페인 개회식은 이창희 진주시장을 비롯한 안문협 소속 기관․단체장 등 내빈과 시민 10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10월 축제 대비 안전다짐 과 교통안전결의문 낭독을 했다.

이창희 진주시장은 "남강유등축제가 올해 처음 유료화 되는 만큼 축제 안전사고예방에 만전을 기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하고, "시민의 안전의식 고취와 축제 안전문화 분위기 조성을 위한 캠페인이 적절한 시기에 개최되어 고무적"이라며 노고를 아끼지 않은 안전문화운동추진 진주시협의회(이하 안문협)에 감사와 격려 했다.

이어 이창희 시장은 "진주시가 2011년 이후 5년간 무재해를 이어오고 있는 것은 재해예방을 위한 사전점검 등 선제적 대응이 주효했기 때문"이라며 "다음 달부터 개최되는 축제 역시 시에서 사전 안전점검을 완벽하게 하겠지만 안문협에서도 각별한 관심과 역할을 해 줄 것"을 당부했다.

개회식을 마친 후 참여자들은 이마트 앞 사거리와 공북문 앞 간선도로변으로 이동해 교통섬과 인도에 가로로 도열한 후 현수막, 피켓, 리후렛 등을 활용해 보행시민 및 차량이용시민들을 대상으로 캠페인을 전개했다.

진주시 관계자는 "10월 축제의 성공은 안전을 바탕으로 한다며 축제장 주변 위험요소를 시 홈페이지나 안전신문고에 적극 신고해 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안전문화운동 추진 진주시협의회는 진주시 등 5개 기관, 6개 공공기관 지역본부, 28개 민간단체의 대표를 위원으로 안전의식 고취 및 안전문화운동을 전개하는 협의체로서 지난 해 1월 발족했다.

[신아일보] 진주/김종윤 기자 kyh7019@chollian.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