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달뜨는 집’ 방역소독 실시
영암군 ‘달뜨는 집’ 방역소독 실시
  • 최정철 기자
  • 승인 2015.06.25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 영암군은 관내 저소득 공동주택인 ‘달뜨는 집’에 대한 방역소독을 지난 24일 실시했다고 25일 밝혔다.

메르스(중동호흡기증후군)의 감염 확산방지 및 입주민의 위생안전을 위해 2회째 계속되고 있는 이번 방역 소독에는 입주민 안전교육과 함께 마스크와 손 소독제 등 위생용품도 함께 제공됐다

현재 9호까지 운영되고 있는 ‘영암군 달뜨는 집’은 총 38세대 70명의 입주민에게 편안한 주거환경을 제공하고 있으며 올해 12월 완공을 예정으로 학산면(10호)에 4세대 1개동을 건립 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국가적인 전염병인 메르스의 확산 방지를 위하고 달뜨는 집 입주민들의 건강생활 유지를 위해 철저한 예방으로 혹시나 있을지 모를 메르스 방지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영암/최정철 기자 jcchoi@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