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성 한돈농가에 활성탄 공급 협약
홍성 한돈농가에 활성탄 공급 협약
  • 민형관 기자
  • 승인 2014.12.25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홍성군 한돈농가에 활성탄을 공급해 축산농가의 부담을 덜고 친환경축산을 구현하기 위해 관련 기관이 손을 잡았다.

군과 한국중부발전 보령화력본부, 한돈협회 홍성군지부는 지난 24일 홍성군청 회의실에서 ‘한돈농가 활성탄 공급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은 보령화력발전소에서 사회공헌프로그램의 일환으로 발전소에서 사용한 활성탄을 한돈농가에 무상 공급하는 내용을 담았다.

협약에 따르면 보령화력발전소가 사용 후 교체되는 활성탄을 분말 활성탄으로 가공 포장해 무상공급하고, 군은 활성탄 지원 농가의 발굴·선정을 담당하며, 한돈협회에서는 공급받은 활성탄을 보관하고 수요처에 배분한다.

활성탄은 목재, 갈탄, 무연탄, 밀·야자껍질 등을 원료로 제조되는 무정형 탄소의 집합체로서 강한 흡착력을 갖고 있어, 정수처리를 비롯해 하수 및 폐수처리, 악취제거 등에 활용한다.

군은 지원받은 활성탄을 양돈농가에서 사용하면 가축분뇨 정화처리비용을 절감하고, 악취저감 효과, 수질개선 등의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이날 보령화력발전소는 협약에 따라 홍성군에 활성탄 8t(20kg 400포)을 1차로 공급했다.

[신아일보] 홍성/민형관 기자 mhk8888@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