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간 욕정때문에"… 여중생 가슴만진 10대
"순간 욕정때문에"… 여중생 가슴만진 10대
  • 김용군 기자
  • 승인 2013.05.23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학교에서 하교 중인 여중생을 성추행한 1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전북 전주덕진경찰서는 23일 여중생을 강제추행한 고등학생 선모(17)군을 강제추행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

경찰에 따르면 선군은 지난달 11일 오후 5시50분께 전주시 인후동 한 노상에서 A(15·여)양의 가슴과 엉덩이를 강제로 만진 혐의를 받고 있다.

선군은 경찰에서 "순간 욕정이 생겨서 그랬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