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수출보다 내수기여도 커져"
"수출보다 내수기여도 커져"
  • 이은지 기자
  • 승인 2012.04.25 17: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중수"고용.건설 쪽 굉장히 중요"강조
김중수 한국은행 총재는 25일 올해 한국 경제 성장에서 고용과 건설 등 내수의 중요성이 커졌다고 밝혔다.

김 총재는 이날 오전 한은 본관에서 경제동향간담회를 주재하면서 "한국 경제성장률(GDP)을 3.7%에서 3.5%로 수정했지만 지난해 경제성장률이 3.6%였으므로 큰 차이는 없다"며 "단지 전보다 내수 기여도가 커졌다"고 밝혔다.

특히 그는 "올해 수출이 안 된다는 것은 아니지만 유럽 등 대외 여건이 좋지 않은 만큼 수출보다는 내수가 뒷받침이 돼야 한다"며 "고용이나 건설 쪽이 굉장히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김 총재는 "최근 미국 연방준비은행이 미국 사람들로만 리서치를 하다가 최근에는 중국 사람 등이 많이 가 있다.

우리도 진출해야 한다"며 "한국은행도 리서치 부문을 오픈할 필요가 있을 지도 모른다"고 말했다.

이날 간담회에는 김소영 서울대 교수와 김종일 동국대 교수, 김형태 자본시장연구원장, 양원근 KB금융지주경영연구소장, 정철균 한국고용정보원장, 최재덕 해외건설협회장 등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