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영그룹, 적십자사에 '3억원 기부'…재난 구호·이웃 돕기
부영그룹, 적십자사에 '3억원 기부'…재난 구호·이웃 돕기
  • 천동환 기자
  • 승인 2023.12.21 15: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만수 부영그룹 상임고문(오른쪽)이 김철수 대한적십자사 회장에게 21일 서울시 중구 대한적십자사 서울사무소에서 기부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부영그룹)
강만수 부영그룹 상임고문(오른쪽)이 김철수 대한적십자사 회장에게 21일 서울시 중구 대한적십자사 서울사무소에서 기부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부영그룹)

부영그룹이 21일 서울시 중구 대한적십자사 서울사무소를 찾아 3억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기부금은 재난 구호와 이웃 돕기, 취약계층 의료 지원 등 적십자사의 인도주의 사업에 사용된다.

기부식에 참석한 강만수 부영그룹 상임고문은 "기부에는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님의 뜻이 컸다"며 "'많은 분들이 함께 잘 사는 삶을 같이 만들어 나갔으면 좋겠다'고 자주 말씀하시는데 이번 기부가 사각지대에 놓인 어려운 이웃들에게 작은 희망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또 김철수 대한적십자사 회장은 "나눔의 정신으로 적십자사와 함께 동행해주시는 데 깊이 감사드린다"며 "적십자는 따뜻하고 안전한 대한민국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중근 부영그룹 회장은 지난 7일 적십자사에 1억원을 개인 기부해 '레드크로스 아너스클럽'에 가입한 바 있다.

cdh4508@shinailbo.co.kr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