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년 1억 이상 수입차 판매 7만대 '역대 최대'
작년 1억 이상 수입차 판매 7만대 '역대 최대'
  • 이성은 기자
  • 승인 2023.01.23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체 비중 25.3%…2억 넘는 벤츠 'S-클래스 1만3206대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S-클래스. [사진=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지난해 1억원 이상의 고가 수입차가 처음으로 연간 7만대 판매를 돌파해 역대 최대를 기록했다.

23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에 따르면, 지난해 1∼12월 판매가 1억원 이상 수입차는 7만1899대 판매됐다. 이는 전년 6만5148대 대비 10.3% 증가한 수치다.

고가 수입차 판매 비중은 전체 수입차 판매 대수 28만3435대의 25.3%를 차지했다. 이는 전년대비 1.8%포인트(p) 상승한 수치다.

1억원 이상 수입차 판매량은 지난 2019년 2만8998대에서 2020년 4만대에 이어 지난해 7만대를 넘어서며 가파른 상승세를 보이고 있다.

이러한 상승세는 주요 수입차 브랜드인 메르세데스-벤츠와 BMW가 프리미엄 전략으로 고급 모델을 집중 판매한 점이 주요인으로 분석된다.

벤츠의 지난해 1억원 이상 차량 판매 대수는 3만1576대로 전년대비 9.5% 증가했다. BMW는 전년대비 20.1% 증가한 2만2372대다.

벤츠는 트림(등급)별 가격이 2억원 이상인 S-클래스 판매량이 1만3206대를 기록했다. 모델별 수입차 판매 대수를 살펴보면 S-클래스는 E-클래스와 BMW 5 시리즈에 이어 3위다.

BMW는 준대형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 ‘X5’ 판매량이 7482대를 기록했다.

1억원 이상 수입차를 구매 유형별로 보면 4만7399대가 법인 구매였다. 2만4500대는 개인 구매로 나타났다. 법인 구매 비중은 72.7%에 달했다. 법인에서 리스 계약으로 구매하는 사례가 많은 영향이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