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성군, 민선8기 첫 조직개편 시행
달성군, 민선8기 첫 조직개편 시행
  • 김진욱 기자
  • 승인 2022.09.27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달성군이 민선 8기 군정 성과를 조기에 달성하기 위해 10월 1일자로 조직개편을 본격 시행한다.

새롭게 바뀐 군 조직은 군 본청 5국 2실 25과 124팀에서 1단, 2팀이 증설된 5국 2실 1단 25과 126팀으로 개편했다.

개편내용을 살펴보면, 주민복지국은 교육복지국으로, 정책관광국은 문화관광국으로 국 명칭을 변경하였으며, 민선8기 핵심공약인 청년혁신, S자형관광벨트, 교육정책을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정책추진단을 신설하였다.

기존 교육청소년과를 교육복지국으로 이관 후 교육정책과로 변경하여 무게감을 실었고 문화·체육 정책을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해 기존 문화체육과를 문화예술과, 체육진흥과로 분리하였다.

이번 조직개편을 통해 달성군 공무원 정원은 1006명에서 1015명으로 9명 증원하였으나, 이는 2022년 행정안전부 기준인건비 기준인력 범위 내에서 추진하였음을 강조했다.

또한 조직진단을 통해 안전총괄과의 안전기획팀 및 사회재난팀을 통폐합하였으며, 35명의 기존 정원을 부서별로 재배치하여 현 정부의 행정기구 운영 기조를 따라 행정기구 운영의 효율화를 극대화하였다.

최재훈 군수는 “이번 민선8기 첫 조직개편은 성과 중심의 조직체계를 확립하고 군정 성과를 조기에 도출하기 위한 방향으로 추진했다”며 “앞으로 민·관 합동 조직진단을 통해 조직운영의 효율화를 극대화 하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달성/김진욱 기자

gw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