봉화군,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건설사업’ 연석회의 및 결의대회 참석
봉화군,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건설사업’ 연석회의 및 결의대회 참석
  • 권영진 기자
  • 승인 2022.09.27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부권 동서횡단철도 조기 건설 촉구 동참

경북 봉화군은 지난 26일 국회의사당 의원회관에서 개최된 ‘중부권 동서 횡단철도 건설사업’ 연석회의 및 결의대회에 참석했다.

중부권 동서 횡단철도는 서산~천안~영주~봉화~울진을 연결하는 총연장 330km, 약 3조7000억 원의 사업비가 소요되는 건설사업으로 이번 회의에는 13개 시·군 소속 국회의원 13명, 시장·군수 13명이 참석했다.

이날 회의에서는 향후 예비타당성조사 면제건의, 제5차 국가철도망구축계획반영, 단계별 사업추진 등 사업 전반에 대한 점검과 토론이 진행됐다.

또한 국회와의 협력 강화방안으로 제22대 국회의원 선거공약 반영(2024년), 2023년 국회 대정부 질문 시 ‘정부의 공약 추진’요구, 지방소멸 대응 및 지역 균형발전을 위한 정책사업 반영에 대해 논의했다. 

이날 회의에 참석한 박현국 봉화군수는 “13개 시·군과 소속 국회의원들과 함께 국가균형발전과 지역 경제발전을 위해 사업이 조기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 대응하겠다”고 밝혔다.

yjGye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