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달 6일 남동둘레길 개통… 산과 바다 잇는 33.5km 규모 관광코스
내달 6일 남동둘레길 개통… 산과 바다 잇는 33.5km 규모 관광코스
  • 박주용 기자
  • 승인 2022.09.23 09: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남동구)
(사진=남동구)

산과 바다, 하천과 공원 등 인천 남동구 주요 관광지를 잇는 ‘남동둘레길’이 다음달 개통된다.

구는 10월6일 오전 10시 소래포구 해오름 광장에서 “남동둘레길” 개통식을 개최한다고 23일 밝혔다.

남동둘레길은 6개의 산(만수산, 상아산, 관모산, 장아산, 오봉산, 듬배산)과 장수천, 무장애나눔길 3개 노선을 연결한 4개 코스 33.5km 규모의 도보 관광코스다.

소래포구, 소래습지생태공원, 늘솔길양떼목장 등 구의 대표적인 관광 명소를 모두 연결한 것이 특징이다.

구는 이번 개통식에 걷기전문가를 초청해 올바른 걷기 법을 배우는 시간을 갖고 해오름광장부터 늘솔길 공원까지 둘레길 걷기 행사도 이뤄진다. 

개통식 참여 접수는 남동둘레길 홈페이지를 통해 하면 된다. 

한편 개통식 참석자에는 소정의 기념품을 증정할 예정이며, 행사 종료 후 경품 추첨 등 다양한 행사도 진행된다.

pjy609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