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라이강원, 4개 국제선 취항 '확대'…양양공항 활력 불어넣어
플라이강원, 4개 국제선 취항 '확대'…양양공항 활력 불어넣어
  • 이성은 기자
  • 승인 2022.09.10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베트남·일본 노선 운항 시작…필리핀 포함 3개국 비행
플라이강원 항공기. [사진=플라이강원]
플라이강원 항공기. [사진=플라이강원]

플라이강원이 양양국제공항에서 잇따라 국제선 취항을 이어가고 있다.

10일 플라이강원에 따르면, 지난달 25일 국토교통부로부터 베트남 하노이·호찌민 노선 허가에 이어 같은 달 26일 일본 나리타 노선 허가를 받았다.

하노이 노선은 다음달 13일 취항 예정이며 매주 화·목·토요일 주 3회 양양국제공항에서 오후 9시20분 출발한다. 소요 시간은 4시간45분이다.

호찌민 노선은 다음달 14일부터 매주 월·수·금·일요일 양양국제공항에서 오후 6시15분 출발한다. 비행시간은 5시간25분이다.

나리타 노선의 경우 다음달 30일부터 매주 월·수·금·일요일 주 4회 운항한다. 월·수·일요일에는 오전 11시25분, 금요일은 오전 7시55분 각각 출발한다.

하노이·호찌민 노선은 지난 1일, 나리타 노선은 지난 5일부터 티켓을 판매하기 시작했다.

앞서 플라이강원은 지난 6월24일 코로나19로 2년3개월 간 중단된 필리핀 클라크 필드 노선에 재취항했다. 이로써 플라이강원은 필리핀, 베트남, 일본 등 3개국, 4개 국제선 취항으로 양양국제공항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