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군, 청산도‘반딧불이 야행’ 성료
완도군, 청산도‘반딧불이 야행’ 성료
  • 전남취재본부
  • 승인 2022.06.26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로 3회째 진행, 주민 주도형 축제로 진행
(사진=완도군)
(사진=완도군)

전남 완도군은 슬로시티 청산도에서 지난 16일부터 19일까지 청산포토팩토리, 청산도축제학교 주관으로 ‘제3회 청산도 반딧불이 야행’이 큰 호응 속에 성황리 진행됐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반딧불이 야행은 지난 4월 열린 청산도 슬로걷기축제와 같이 주민들이 주체가 되어 프로그램을 기획했으며, 사진 촬영과 행사장 관리, 프로그램 가이드 등 행사 운영도 직접 했다.

프로그램은 광해가 적은 청산면 단풍길과 범바위에서 진행됐으며, 반딧불이와 함께 사진을 찍어주는 ‘반딧불이 에코 투어’, 청산도 반딧불이에 대한 설명을 들으며 반딧불이 서식지를 트래킹 하는 ‘반딧불이 야간 트래킹’으로 구성됐다.

18일에는 봄의 왈츠 세트장에서 통기타 공연도 진행돼 주민과 관광객들은 청산도의 아름다운 밤을 만끽하는 시간을 가졌다.

특히 이번 반딧불이 야행은 청산도의 자연 생태계 보호를 위해 사전 예약을 통해 제한된 인원을 대상으로 운영했으며, 프로그램 진행 전 반딧불이를 위해 지켜야 할 약속을 공유했다.

프로그램을 운영했던 주민은 “청산도 반딧불이 야행이 올해로 3회를 맞으며 청산도 여름을 대표하는 프로그램으로 자리 잡음과 동시에 주민 주도 축제로 거듭난 점이 기쁘다”라고 말했다.

야행에 참여한 관광객은“인위적인 환경이 아닌 자연 그대로의 환경에서 살고 있는 반딧불이를 만나게 되어 신기한 경험이었고, 가을에도 청산도를 방문하여 색다른 모습을 즐기고 싶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master@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