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 ‘키스비전 프로그램’ 장학금 전달
함양 ‘키스비전 프로그램’ 장학금 전달
  • 박우진 기자
  • 승인 2021.12.26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어학연수 대신... 95명에 4750만원 지급
(사진=함양군)
(사진=함양군)

경남 함양군이 코로나19 확산으로 ‘키스비전 프로그램’ 어학연수 기회를 얻지 못한 학생들을 위해 장학금을 지급했다.

26일 군에 따르면 지난 24일 군청 대회의실에서 서춘수 군수, 키스사 정광석 홍보대사, 관내 6개 중학교 대표 학생 및 인솔교사 등 17명이 참석한 가운데 ‘키스비전 프로그램’ 장학금 전달식을 개최했다.

군 글로벌 인재육성의 산실인 ‘키스비전 프로그램’은 군 출신 재미교포 장용진 키스그룹 회장의 후원으로 지난 2005년부터 매년 많은 학생들이 미국어학 연수를 실시하고 있다.

군은 지난해 제15회 프로그램을 위해 예선 및 본선대회를 거쳐 36명을 선정했으며, 올해 16회 프로그램을 위해 59명을 선정하는 등 모두 95명의 프로그램 참여 학생을 선발했으나 코로나19 확산으로 어학연수 기회를 제공하지 못했다.

장용진 회장은 지난 10여년간 이어져 오던 어학연수 프로그램이 코로나로 인해 중단되자 이에 실망할 학생들을 위해 군과 학교 등과 여러 차례 협의를 거쳐 학생들에게 특별한 크리스마스 선물인 소정의 장학금을 지급하기로 결졍했다.

장용진 회장을 대신해 이날 장학금 전달식에 참석한 정광석 키스사 홍보대사는 “코로나로 인해 예정됐던 어학연수 프로그램을 개최하지 못하게 되어 모두가 매우 안타깝게 생각하고 있다”며 오늘 지급하는 장학금이 추후 해외어학연수의 종잣돈이 됐으면 하고 “하루 빨리 코로나가 끝나서 함양 학생들의 어학연수가 재개되는 것이 장용진 회장 및 키스사 모두의 바람”이라고 밝혔다.

이번 ‘키스비전 프로그램’ 장학금은 제15회·제16회 장학생 95명이 대상으로 1인당 50만원씩 모두 4750만원에 달한다.

이날 제15회 키스비전프로그램 장학생은 상급 학교로 진학해 전달식은 생략하고, 제16회 장학생은 코로나19로 인하여 장학생 전체가 참석하지 못하는 관계로 각 학교별로 학생 대표가 장학금을 받았다.

서춘수 군수는 “오늘 전달하게 될 장학금이 해외어학연수의 기회와 견주기는 어렵겠지만 학생여러분들이 앞으로 나아갈 길이 꽃길이 되는데에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라며 “군에서도 학생여러분들께 새로운 기회가 많이 제공될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함양/박우진 기자 

wjpar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