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비영리단체 공익 활동지원 사업 공모
부산시, 비영리단체 공익 활동지원 사업 공모
  • 김삼태 기자
  • 승인 2021.01.13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총사업비 13억8000만원 지원
사진제공=부산시
사진제공=부산시

부산시는 총사업비 13억8000만 원 규모인 ‘2021년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 지원사업’을 공모한다고 13일 밝혔다.

공익활동 지원 사업은 총 8개의 유형이다.

올해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위축된 단체의 공익활동을 활성화하기 위해 ‘위드 코로나, 건강하고 안전한 부산’ 유형을 추가했다.

비영리민간단체 공익활동 지원사업’은 시민이 참여해 부산시의 정책과 보완·상승효과를 가질 수 있는 사업을 대상으로 한다.

올해 8개 사업유형은 △가족이 행복한 도시 △더불어 사는 도시 △시민이 주인인 도시 △일자리가 풍성한 도시 △평등한 민주도시 △친환경 도시 △내사랑 부산 △위드 코로나 건강하고 안전한 부산 등이다.

부산시는 지난 11일 비대면 사업설명회를 개최한데 이어 현재 네이버 카페 게시판에서 사업과 관련한 질의응답을 진행 중이다.

사업 신청서는 ‘문서24’와 등기우편을 통해 14일부터 29일까지 접수하며, 1개 단체당 1개 사업만 신청할 수 있다.

사업 공고일인 13일 기준 부산시에 비영리민간단체로 등록된 단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단체에서 신청한 사업은 2월 중 소관부서와 총괄부서의 검토를 거친 후, 3월 ‘부산광역시 공익사업선정위원회’에서 △단체역량 △사업 내용의 독창성·파급효과 △신청예산의 타당성 등 심사기준에 따라 최종 심사한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코로나19로 많은 어려움을 겪었을 시민사회단체의 자발적인 활동 보장과 공익활동 활성화를 위해 예산조정 없이 적극 지원하겠다”며 “부산시민의 많은 공익활동 참여로 다시 건강하고 활기찬 부산이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김삼태 기자

st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