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페루 쿠스코시와 '스마트시티' 개발 협약
LH, 페루 쿠스코시와 '스마트시티' 개발 협약
  • 임은빈 기자
  • 승인 2020.10.28 0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기업 페루 진출 확대 위한 마중물 역할 기대
27일 진주 LH 본사와 페루 현지에서 이원 생중계로 진행된 'LH-페루 쿠스코시 간 상호협력 협약 체결식'에서 변창흠 LH 사장(화면 왼쪽)과 Romi Carmen Infantas Soto 쿠스코 시장(화면 오른쪽)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LH)
지난 27일 진주 LH 본사와 페루 현지에서 이원 생중계로 진행된 'LH-페루 쿠스코시 간 상호협력 협약 체결식'에서 변창흠 LH 사장(왼쪽)과 로미 카르멘 인판타스 소토(Romi Carmen Infantas Soto) 쿠스코 시장이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LH)

한국토지주택공사(LH)가 지난 27일 페루 쿠스코(Cuzco)시와 쿠스코 아스테테(Astete) 국제공항부지 스마트시티 개발 및 쿠스코시 개발사업 전반의 상호협력을 위한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쿠스코시는 세계적인 관광지 '마추픽추'의 관문인 아스테테 국제공항이 오는 2025년 인근 친체로 신국제공항으로 이전하게 됨에 따라 기존 공항부지에 스마트시티 개발을 희망하고 있다.

이에 국토교통부가 지난 4월 쿠스코 공항부지 스마트시티 기본구상 사업을 'K-시티 네트워크 글로벌 협력프로그램'으로 선정해 현재 LH와 한국해외인프라도시개발지원공사(KIND)가 공동발주한 기본구상용역이 진행 중이다. 이번 협약은 LH가 주도하는 스마트시티 개발사업의 실질적 추진을 위해 마련됐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쿠스코 알레한드로 벨라스코 아스테테 국제공항부지 스마트시티 개발 협력 △쿠스코시 향후 개발사업 발굴 및 공동추진을 위한 협력관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특히, 아스테테공항의 대체 공항인 친체로 신국제공항 프로젝트 관리사업도 한국공항공사 컨소시엄이 수행하고 있는 만큼, LH의 쿠스코시 스마트시티 개발사업 참여는 우리나라 기업 페루 진출 확대의 마중물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

변창흠 LH 사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페루 도시·주택 개발 분야 협력사업 발굴 등 페루 시장 진출 기반을 다질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타 중남미 국가와도 협력관계 구축을 통해 중남미지역 시장 진출 기회를 보다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협약식은 코로나19의 여파로 온라인 화상시스템을 통해 한국과 페루에서 이원 생중계로 진행됐다.

eunbin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