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 교회, 전국서 ‘추석맞이 이웃사랑 나누기’ 개최
하나님의 교회, 전국서 ‘추석맞이 이웃사랑 나누기’ 개최
  • 박주용 기자
  • 승인 2020.09.27 09:26
  • 댓글 3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서도 각지 26개 관공서 통해 식료품 500세트 기탁
방역지침 준수, 방역 물품 지원 등 코로나19 대응 동참
(사진=하나님의교회)
(사진=하나님의교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장기화로 국민들의 피로감이 가중되고 경제·사회적 어려움이 지속되고 있다.

추석을 맞아 특별방역 기간으로 지정돼 예년과는 다른 풍경일 것으로 전망된다. 이러한 때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이하 하나님의 교회)가 이웃과 마음을 가까이하며 희망과 격려를 전한다.

하나님의 교회는 지난 24일부터 오는 29일까지 서울과 인천, 경기, 충청, 전라, 경상, 제주 등 전국 200여 지역에서 ‘추석맞이 이웃사랑 나누기’를 전개하고 있다. 관공서를 통해 전달되는 식료품 세트(1억 5천만 원 상당)는 코로나19를 비롯해 태풍, 집중호우 등 예기치 못한 재난으로 고통받는 홀몸어르신가정, 청소년가장가정, 조손가정, 다문화가정, 장애인가정 등 복지 취약계층에게 위로와 힘이 될 것으로 보인다.

교회 관계자는 “오곡백과가 무르익는 추석이면 서로서로 온정을 나눴던 것처럼 이웃들과 따뜻한 마음을 나누고자 한다. 잇따라 발생한 재난으로 몸과 마음이 고단한 이들에게 미소와 기쁨이 되길 바란다. 풍요롭고 건강한 한가위 보내시라”고 전했다.

지난 25일 하나님의 교회 신자들은 서울 노원구 월계1동, 도봉구 창5동, 강동구 강일동, 송파구 오금동 주민센터 등지를 방문해 식료품 세트를 전달했다. 이들이 성심껏 준비한 식료품 상자에는 삼계탕, 곰탕, 쇠고기국밥 같은 속을 든든히 채워줄 보양식품과 단호박죽, 전복죽, 라면, 쇠고기짜장, 카레, 컵밥, 캔 참치 등 간편식을 비롯해 명절음식 준비에 필요한 참기름과 식용유 등이 골고루 들어 있다.

자리에 함께한 하나님의 교회 신자들도 “힘든 시기지만 함께 모은 정성에 이웃들이 조금이나마 위안을 받았으면 좋겠다. 가정에 평안과 행복 가득하길 소망한다”고 응원했다. 김등자(49, 동작구) 씨는 “추석을 맞아 주변 이웃들에게 따스한 사랑을 전하고 싶었다. 모든 분들이 어느 때보다 더욱 풍성하고 행복한 명절을 보내길 바란다”고 격려했다.

교회 측은 종로·용산·동대문·서대문·마포·양천·강남·강동구 등 서울 각지 26개 관공서를 통해 총 식료품 500세트를 기탁한다. 

하나님의 교회는 해마다 명절을 앞두고 식료품, 생필품, 김장김치, 성금, 방한용품 등을 전하며 이웃들의 어려운 상황에 공감하고 힘을 보태왔다. 올해 설에는 전국적으로 이불 총 3750여 채를 전달해 이웃들의 건강하고 따뜻한 겨울나기를 응원한 것은 물론 강원도 산불 이재민들을 위해 성금을 지원하며 빠른 일상생활 회복을 기원했다.

평소에도 헌혈, 재난구호, 농촌일손돕기, 환경정화 등 지속적이고 다각적인 봉사를 실천한다. 지난 8월에는 집중호우로 인해 특별재난지역으로 선포된 전북 남원과 전남 곡성, 강원 철원에서 수해복구 활동을 펼쳤다. 침수된 주택과 양식장에서 가득 쌓인 토사를 제거하고 인근 도로와 보도에 흩어진 쓰레기와 잔해를 수거하며 절망하던 주민들에게 용기와 힘을 주었다.

이 교회는 코로나19 대응에도 적극 동참한다. 정부와 지방자치단체, 방역 당국의 감염병 예방지침을 준수하는 것은 물론, 국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보건용 마스크(KF94) 3만 매와 성금 2억 원을 지원했다. 세계 각국에서도 관공서, 의료진, 복지 취약계층 등 곳곳에 방역물품 지원은 물론 식료품과 생필품을 전달하며 위로와 응원을 전하고 있다. 

교회가 위치한 175개국 7500여 지역을 중심으로 그동안 진행한 봉사활동은 2만 회에 달하며 전 세계에서 261만여 명이 참여했다. 이 같은 진정 어린 활동으로 하나님의 교회는 대한민국 3대 정부에서 대통령 단체표창, 정부 포장, 대통령 표창을 수상했다. 이 외에도 미국 대통령 자원봉사상, 그린애플상 국제 부문 금상과 동상 등 각국정부와 각계 기관 등에서 3000회가 넘는 상을 받았다.

pjy609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3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아자아자 2020-09-28 23:25:52
훈훈한 기사네요 감사합니다~^^

조윤희 2020-09-28 18:06:43
코로나로 어려운시기이지만 추석맞이 봉사로 따뜻함을 나누니 넘 좋네요!

장하나 2020-09-28 16:20:29
어려울때 힘이되는 기사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