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대곡면 덕곡1지구 지적재조사사업 완료
진주시, 대곡면 덕곡1지구 지적재조사사업 완료
  • 김종윤 기자
  • 승인 2020.09.18 10: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지소유자들에게 감사
(사진=진주시)
(사진=진주시)

경남 진주시는 대곡면 덕곡리 289번지 일원 덕곡1지구 지적재조사사업을 완료하고 지난 17일자로 새로운 지적공부를 작성해 공고했다고 18일 밝혔다.

지적재조사사업은 1910년대 일제강점기 때 만들어진 종이 지적도와 실제 경계가 불일치한 토지를 첨단 기술로 측량해 지적공부를 바로잡고 이를 디지털 지적공부로 전환하는 국책사업이다.

대곡면 덕곡1지구에 대한 지적재조사사업은 2018년부터 2년에 걸쳐 오곡마을을 중심으로 총 320필지, 19만3160.3㎡에 대한 지적재조사측량과 경계조정, 조정금 산정 등을 실시했다. 시는 이번 사업을 통해 지적도상 건물이 경계선에 걸쳐 있는 경우 경계선을 재조정해 경계분쟁 해소하고 불규칙한 토지모양을 직선으로 정리해 토지이용가치 상승에 기여 했다.

또한, 도로에 접하지 않는 맹지를 해소하고 사유지에 난 마을길을 국·공유지로 등록해 주민 간의 갈등을 해소하는 등 지속됐던 마을 내 각종 현안을 해결했다.

시는 새로이 작성한 지적공부는 등기촉탁을 진행하고, 면적증감이 생긴 필지는 토지소유자 별로 조정금을 정산하는 등 후속절차를 차질 없이 진행해 마무리 지을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지적재조사사업이 원활히 완료될 수 있도록 협조해 주신 토지소유자들에게 감사를 드린다"며" 앞으로 진행 예정인 재조사지구에 대해서도 해당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협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진주/김종윤 기자 

kyh7019@chollian.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