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6월 종료 車 개소세 70% 인하기간 연장 검토
정부, 6월 종료 車 개소세 70% 인하기간 연장 검토
  • 이성은 기자
  • 승인 2020.05.22 16: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자동차업계 코로나19 지원 방안 포함 여부 논의 중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정부는 6월 말 종료 예정인 승용차 개별소비세 70% 인하 방침을 올해 연말까지 연장하는 방안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22일 관계부처에 따르면 정부는 다음 달 초 발표할 올해 하반기 경제정책방향과 관련해 국내 자동차업계 지원 방안에 승용차 개소세 인하 연장 내용을 넣을지 논의하고 있다.

국내 자동차업계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수출이 급격히 줄어드는 등 어려움을 겪으면서 승용차 개소세 인하 기간 연장과 취득세 감면을 추가 시행을 정부에 요청하고 있다.

현재 정부는 코로나19 대책의 일환으로 올해 3월부터 6월까지 승용차 구매자를 대상으로 100만원 한도에서 개소세를 5%에서 1.5%로 70% 인하하는 방안을 시행하고 있다.

이에 따라 현재 승용차 구매자는 개소세 최대 100만원, 교육세 30만원(개소세의 30%), 부가가치세 13만원(개소세·교육세 합산액의 10%) 등 최대 143만원을 감면받을 수 있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