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9회 부산 마이스 페스티벌 22일 개막
제9회 부산 마이스 페스티벌 22일 개막
  • 김삼태 기자
  • 승인 2020.05.20 16: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이스 관련 산․학․관 관계자 참석,
부산관광 마이스 진흥회 비전선포
▲부산시는 코로나19 사태로 위축된 마이스산업의 재도약을 위해 ‘제9회 부산 마이스(MICE) 페스티벌’ 을 22일 부산벡스코에서 최한다고 20일 밝혔다. (그래픽제공=부산시)
▲부산시는 코로나19 사태로 위축된 마이스산업의 재도약을 위해 ‘제9회 부산 마이스(MICE) 페스티벌’ 을 22일 부산벡스코에서 최한다고 20일 밝혔다. (그래픽제공=부산시)

부산시는 그동안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위축된 지역 마이스산업의 재도약을 위해 오는 22일 벡스코에서 ‘제9회 부산 마이스(MICE) 페스티벌’ 을 개최한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부산시가 주최하고 부산관광공사·㈜벡스코·부산경제진흥원·㈔부산관광마이스진흥회 공동 주관으로 열린다.

‘MICE 4.0, 부산에서 +(플러스)하다’는 주제로 미팅테크놀로지 등 최신 트렌드가 반영된 4차산업 혁명기술과 마이스 산업이 융복합된 행사로 진행할 계획이다.

22일 오후 박성훈 부산시 경제부시장 주재로 마이스 관계기관·업계와 마이스 발전방안 모색을 위한 간담회에 이어 벡스코 컨벤션홀 205호에서 관광마이스산업국의 지난 1년간의 성과 개막영상 상영을 시작으로 개막식을 진행한다.

또 △부산관광마이스진흥회 비전선포 △부산컨벤션산업협회 발대식 △마이스 리더스 포럼 △미팅테크놀로지 브랜드 PT쇼 등 코로나19 사태로 사회적 거리두기 상황에 맞춰 시민 참여보다 지역 마이스 구성원을 위한 프로그램으로 진행할 계획이다.

특히 행사통합관리시스템(징검다리커뮤니케이션), 비콘을 활용한 전시회 맞춤솔루션(더웰) 등 미팅테크놀로지 기술 적용을 위해 지역업체 15개 홍보부스를 운영한다.

또 행사 상담도 받을 수 있는 미팅테크놀로지 전시 및 부산관광기념품 10선 홍보부스 운영으로 참가자에게 부산대표 관광기념품을 홍보하고, 참가자 기념품으로 관광상품 구매 티켓을 배부해 직접 관광상품을 구매할 기회도 제공한다.

개막식 직후 열리는 마이스 포럼에서는 동덕여대 윤영혜 교수가 ‘지속가능 MICE 발전방향’에 대한 강연과 함께 같은 시간 서울에 있는 엠더블유네트웍스 성민욱 대표와 홀로그램 라이브 방식의 강연을 선보인다.

이어 코로나 이후의 부산 마이스 산업 방향 설정을 위한 ‘포스트 코로나19 부산MICE 대응방안’이라는 주제로 동서대학교 성은희 교수와 5명의 패널이 열띤 이슈 토론을 벌일 예정이다.

아울러 지난 7일부터 13일까지 한국관광공사에서 선착순으로 모집한 ‘전국 지자체 공무원 및 공사 직원 MICE교육’에서는 100여 명이 넘는 신청자 중에서 최종 50명의 명단을 확정해 △부산 유니크베뉴 답사 및 요트체험 △최신 마이스 트렌드 △국제회의 유치활동 사례 △행사대행용역에서의 공정거래 가이드라인 등을 교육한다.

부산시 관계자는 “최근 이태원클럽발 코로나 재확산 추세로 긴장감이 없지는 않으나 방역 등을 철저히 준비할 것”이라며 “코로나19 이후 최초로 시가 주최하는 첫 행사가 마이스 재도약의 출발점이 되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신아일보] 김삼태 기자

st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