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평, 봄철 농작물 저온피해 예방 ‘총력’
가평, 봄철 농작물 저온피해 예방 ‘총력’
  • 이상남 기자
  • 승인 2020.04.09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자전송·SNS 등 다양한 매체 활용 홍보

경기도 가평군이 농작물 저온피해가 우려됨에 따라 피해예방에 만전을 기울여 나가기로 했다.

9일 농업기술센터에 따르면 지난 겨울 평균기온이 평년대비 2.7℃ 높았고 강수량은 평년대비 11.7mm 많이 내려 개화기가 빨라짐에 따라 이상저온으로 인한 과수, 밭작물 등 노지재배 작물의 피해를 예방하기 위해 사전 관리에 나서고 있다.

군은 이에 농가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해 저온피해 대책 홍보물 배부, 문자전송 서비스, SNS 등 다양한 매체를 활용한 예방요령과 피해 예방 대책으로 방상팬에 의한 송풍법, 살수법, 연소법 등으로 일시적으로 기온을 1~2℃ 가량 높여 피해를 예방 할 수 있다.

또한 풀이 없고 축축한 토양은 낮 동안 더 많은 열을 흡수해 밤에 더 많은 열을 방출하기 때문에 제초작업과 관수를 실시하는 것도 도움이 된다.

벼농사의 경우는 객토, 유기질 및 토양개량제, 깊이갈이. 배수개선 등을 실시해야 하고 축산 농가는 가축의 설사 및 호흡기질병 예방을 위한 축사보온 관리 및 방풍시설 점검과 함께 우사바닥의 깔짚을 자주 교체해 쾌적한 환경을 만들어 주고 유해가스가 밖으로 빠져 나가도록 적절한 환기가 필요하다고 군은 강조했다.

사과 및 포도 등 과수에서 조기개화가 이루어질 경우 저온피해 노출기간이 길어져 피해가 증가하게 되 지난 2018 4월 관내 최저온도가 영하 4.3℃까지 내려가 2시간 20여분간 저온이 계속되면서 꽃잎에 피해를 입어 사과 생산량이 감소하기도 했다.

군 관계자는 “해마다 늘어나는 자연재해로부터 안심하고 영농에 종사할 수 있는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등 농업인들도 경각심을 가지고 철저히 대비해 달라”고 말했다.

[신아일보] 가평/이상남 기자

lsn7540@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