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윙스타워 건물 집중방역 실시
진주시, 윙스타워 건물 집중방역 실시
  • 김종윤 기자
  • 승인 2020.04.05 17: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일부터 폐쇄 해제, 스파는 15일까지 폐쇄 유지
(사진=진주시)
(사진=진주시)

경남 진주시가 윙스타워의 폐쇄 해제를 앞두고 지난 4일 시 방역원 20여 명을 투입해 건물 전체에 대한 집중 방역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진주시는 코로나19 양성 판정을 받은 확진자들이 3월 중 해당 건물을 다녀온 적이 있는 것으로 밝혀진 뒤, 지난 4월 1일부터 건물 전체에 대한 폐쇄 조치와 방역을 실시한 바 있다.

시에 따르면 코로나19 확진자의 방문 장소에 대한 방역 소독 완료 후 24시간이 지나면 추가 감염 위험이 없으나 시는 더욱 철저한 방역 조치를 통해 시민 불안을 해소하고자 개방을 앞두고 4일 전격 집중 방역을 실시한 것이다.

한편 시는 추가 확진자가 나오지 않아 윙스타워 건물은 6일부터 전면 개방하되, 최근 발생한 확진자의 경우 그 감염경로가 윙스타워 스파 이용에 따른 것으로 판단하여 윙스타워 스파는 잠복기를 고려하여 15일까지 폐쇄를 유지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윙스타워 폐쇄 해제 이후에도 건물이 위험에 노출되지 않도록 자체 방역 관리자를 지정해 철저한 사후 관리를 진행하고, 필요 시 추가 방역도 실시할 계획이다"고 밝혔다.

[신아일보] 진주/김종윤 기자

kyh7019@chollian.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