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 저소득 3715가구 한시생활지원사업 추진
울진, 저소득 3715가구 한시생활지원사업 추진
  • 강현덕 기자
  • 승인 2020.04.01 17: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 울진군은 코로나19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의 생활안정과 소비촉진을 위해 ‘저소득층 한시생활지원’사업을 추진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기초생활수급자 및 차상위계층 3,715가구 4,575명을 대상으로 20억원의 예산을 투입, 울진지역 내 모든 카드가맹점에서 사용이 가능한 선불 바우처 카드를 지원한다.

생계·의료급여 수급자의 경우 4개월 지원총액이 1인 가구부터 6인가구 까지 최소 52만원에서 최대 192만원이며 주거·교육급여 수급자와 차상위계층의 경우 1인 가구 40만원부터 6인 가구 148만원까지 지원하며 시설수급자의 경우 1인 52만원을 지원한다.

전찬걸 군수는 “한시생활지원사업이 저소득층 생활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울진/강현덕 기자

hdgan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