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NK 썸 여자프로농구단, 부산시에 1000만원 후원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 부산시에 1000만원 후원
  • 이소현 기자
  • 승인 2020.03.26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피해 계층·지역 의료진 방역용품 지원
26일 부산시 연제구 부산시청에서 열린 'BNK 썸 농구단 코로나19 성금 전달식'에 참석한 (왼쪽부터)유영주 감독과 안혜지 선수, 오거돈 시장, 신정택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BNK)
26일 부산시 연제구 부산시청에서 열린 'BNK 썸 농구단 코로나19 성금 전달식'에 참석한 (왼쪽부터)유영주 감독과 안혜지 선수, 오거돈 시장, 신정택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 회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BNK)

BNK금융그룹은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이 부산시 연제구 부산시청에서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부산시 취약계층과 의료진을 위해 성금 1000만원을 기부했다고 26일 밝혔다.

이번 후원은 여자 농구 시즌 중단 발표 후 선수단의 자발적인 제안으로 마련됐다.

이날 전달된 성금은 코로나19에 대비해 방역용품을 구매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유영주 BNK 썸 여자프로농구단 감독은 "지역민과 팬들이 구단에 보내주신 사랑에 비하면 작은 금액이지만, 코로나19를 극복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이소현 기자

sohyu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