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시, 학교 밖 청소년 전용 공간 조성 '박차'
춘천시, 학교 밖 청소년 전용 공간 조성 '박차'
  • 조덕경 기자
  • 승인 2020.03.26 14: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한국토공 강원본부, 26일 조성 협약 체결

강원 춘천시에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전용 공간이 만들어진다.

시는 26일 오후 3시 접견실에서 한국토지주택공사 강원지역본부와 ‘학교 밖 청소년 전용 공간’ 조성을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학교 밖 청소년 전용 공간’은 춘천 내 학교 밖 청소년의 학업 지원과 진로 탐색을 돕고 또래와 소통할 수 있는 장소다.

시는 ‘학교 밖 청소년 전용 공간’ 을 통해 청소년의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고자 한다.

협약을 통해 시는 학교 밖 청소년 공간을 운영, 관리하며 LH는 행복주택 단지 내 지역편의시설을 시에 제공하게 된다.

이에 따라 시는 국비와 시비 1억원을 투입해 거두리 LH행복주택의 지역편의시설 2층을 학교 밖 청소년 학습공간과 전용 휴게공간으로 조성할 방침이다.

전체 면적은 139㎡며 학습공간과 직업체험 및 훈련공간, 휴게공간 등으로 구성된다.

운영은 춘천시 학교 밖 청소년 지원센터에서 직접 관리한다.

시 관계자는 “학교 밖 청소년의 학업 의지와 사회 진출에 대한 수요가 높지만 이를 충족할만한 공간이 부족한 현실”이라며 “학교 밖 청소년 전용 공간 조성을 통해 청소년의 성장에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jogi4448@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