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푸드, 아이 간식·술안주 안성맞춤 '팝콘감자'
롯데푸드, 아이 간식·술안주 안성맞춤 '팝콘감자'
  • 박성은 기자
  • 승인 2020.03.26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제품 '쉐푸드 테이터펍스' 내놓고, '크링클컷' 디자인 리뉴얼
에어프라이어 간편조리 장점…가정용 감자튀김 시장 공략 강화
롯데푸드의 가정용 감자튀김 제품들. (제공=롯데푸드)
롯데푸드의 가정용 감자튀김 제품들. (제공=롯데푸드)

롯데푸드(대표 조경수)는 아이 간식용으로 에어프라이어를 통해 간편 조리할 수 있는 감자튀김 ‘쉐푸드 테이터펍스’를 출시하는 한편, 기존의 ‘쉐푸드 크링클컷’ 제품 디자인을 새단장하며 가정용 감자튀김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26일 롯데푸드에 따르면 신제품 쉐푸드 테이터펍스는 감자를 동글동글한 모양으로 만들어 튀겨낸 감자튀김이다. 브런치 또는 패스트푸드의 단골 메뉴로 잘 나오는 편인데, 특히 동글동글한 모양 때문에 '팝콘감자'라는 별칭도 있다. 해시브라운과 같은 바삭바삭한 식감과 한 입에 쏙 간편히 먹을 수 있는 크기로 아이들에게 특히 인기가 높은 간식 메뉴다.

롯데푸드는 신제품 출시와 함께 기존 제품인 쉐푸드 크링클컷 디자인을 리뉴얼했다. 

쉐푸드 크링클컷은 감자를 구불구불하게 잘라내 겉은 바삭하고 속은 감자 본연의 고소한 식감을 느낄 수 있는 감자튀김이다. 이번 디자인 리뉴얼로 제품이 더욱 산뜻하고 주목도 높은 디자인으로 변경됐다는 게 롯데푸드의 설명이다.

이들 제품은 에어프라이어에 약 8분간 조리하면, 갓 튀긴 듯한 감자튀김의 맛을 즐길 수 있다. 조리도 간편해 집에서 아이 간식 또는 맥주 안주로 손쉽게 활용할 수 있다.

롯데푸드 관계자는 “쉐푸드 테이터펍스와 크링클컷은 이색적인 모양의 감자튀김을 집에서 간편히 먹을 수 있도록 준비한 제품”이라며 “길어진 방학에 ‘집콕’하고 있는 아이들을 위한 간식으로도 적합할 것”이라고 말했다.

parks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