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은행, 썸뱅크 앱 통한 원스톱 메디컬서비스 제공
부산은행, 썸뱅크 앱 통한 원스톱 메디컬서비스 제공
  • 이고운 기자
  • 승인 2020.01.29 17: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BNK부산은행)
업무 협약 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왼쪽부터) 빈대인 부산은행 은행장, 이정주 부산대학교병원 병원장, 홍병진 레몬헬스케어 대표이사 (사진=BNK부산은행)

BNK부산은행은 29일 오전 부산대학교 병원 및 레몬헬스케어와 부산대학교 병원 회의실에서 와 의료·금융 융복합 서비스 플랫폼 구축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레몬헬스케어는 국내 서울대병원, 세브란스병원 및 부산대병원 등 국내 총 50여개의 중·대형 종합병원에 엠케어(스마트 헬스케어 플랫폼) 서비스를 구축·운영하고 있는 의료 플랫폼 전문 스타트업 기업이다.

협약을 통해 부산대학교병원은 내원환자를 대상으로 썸뱅크 앱 연계 의료서비스를 홍보할 계획이며, 레몬헬스케어는 썸뱅크 앱과 부산대학교병원 모바일 앱 연계 서비스의 안정적 운영을 위한 기술 지원 등을 하기로 했다.

특히 부산은행은 이날 협약과 함께 다양한 의료서비스를 원스톱으로 이용할 수 있는 썸패스 메디컬서비스를 공식 출시했다. 

본 서비스는 30일부터 썸뱅크 앱을 통해 누구나 손쉽게 부산대병원의 진료예약, 진료내역 및 검사결과 실시간 확인, 진료비 결제 등을 이용 가능하다.

앞으로 부산은행은 △금융과 의료를 잇는 새로운 형태의 생활·금융 서비스 출시 △전국 주요 병원과의 네트워크 구축을 통한 이용범위 확대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의료컨텐츠 등 다양한 의료·금융 융합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날 협약식에 참석한 이정주 부산대학교 병원장은 “부산대학교 병원 환자용 앱과 부산은행 썸뱅크 앱 연계를 통해 지역민들과 모바일 접점을 넓혀 더욱 편리한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홍병진 레몬헬스케어 대표는 “이번 협약을 통해 금융과 의료 플랫폼을 연계한 의료·금융 융합 서비스의 중개자로서 새로운 패러다임을 선도해 나갈 것이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빈대인 부산은행 은행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출시하는 썸패스 메디컬 서비스가 금융과 의료산업 간 시너지를 발휘할 혁신적인 서비스가 되길 기대한다”며 “앞으로 ‘썸패스 메디컬 서비스’가 국내 대표 의료·금융 융합서비스 플랫폼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lgw@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