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 북구청, 고로쇠 수액채취 교육 실시
포항 북구청, 고로쇠 수액채취 교육 실시
  • 배달형 기자
  • 승인 2020.01.22 14: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 포항시 북구청에서는 22일 죽장면행정복지센터 회의실에서 고로쇠 수액채취자 70여 명을 대상으로 수액채취 관리지침에 대한 교육을 실시했다.

포항 북구에는 75개 농가 100여 명이 고로쇠나무 4천여 본에서 연간 20만리터의 수액을 채취하며 총 소득액 약 4억여원에 이르고 있다.

북구청은 고로쇠수액 채취가 포항시의 특산품으로 자리매김을 할 수 있도록 매년마다 고로쇠 수액채취 및 보관·유통·위생 등에 관한 교육을 펼쳐오고 있으며 수액 채취에 필요한 행정절차와 채취요령 채취 시 준수사항 및 사후관리 등을 안내했다.

고로쇠 수액은 게르마늄 성분이 많아 성인병 예방에 좋은 효능이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사진=북구청)
(사진=북구청)

한편 고로쇠수액은 낮과 밤의 기온차가 15~20℃ 정도일 때 수목의 증산작용으로 줄기와 가지의 도관부세포의 수축과 팽창차가 커지게 되면서 나타나는 수간압에 의해 수액이 생성된다. 이때부터가 채취를 할 수 있으며 이시기가 경칩을 전후한 30일 정도다.

주상일 북구 산업과장은 "고로쇠 수액의 수요는 매년 증가하지만 과다채취를 자제해 주시고 채취 후 각종 용기처리 등 자발적인 사후관리를 통해 산림환경보호에도 각별히 유념해 달라"고 당부했다.

[신아일보] 포항/배달형 기자

bdh252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