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저출산 극복 위해 21억원 투입
익산시, 저출산 극복 위해 21억원 투입
  • 김용군 기자
  • 승인 2020.01.16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신과 출산 위한 장려시책 적극 추진
이에 따라 저출산 극복 시책 사업 추진을 위해 올해 21억4000만원을 투입해 다양한 임신·출산 장려사업 등을 실시한다.

시는 세부적으로 임산부 건강관리 1200명, 임산부 280건강관리비 지원 1500명 고위험임산부 의료비 지원 64명,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지원 550명, 난임부부 지원 150명, 저소득층 기저귀조제분유 지원 400명, 미숙아·선천성이상아 의료비 지원 56명, 선천성대사이상검사 및 환아관리 1300명 등을 지원한다.
  
‘임산부 건강관리’는 보건소에 등록한 임산부를 대상으로 빈혈 외 13종의 기본검사 및 엽산제, 철분제를 지급하고, 분만 후에는 수유부를 대상으로 모유수유 유축기 대여와 모유수유 패드를 지급하며 모유수유 교육 및 임산부 예비맘 스토리 교실을 운영한다.
  
‘임산부 280 건강관리비 지원’은 부부 모두 익산시에 주소를 두고 임산부 또는 배우자가 익산시에 1년 이상 거주한 임신 24주 이상 여성을 대상으로 소득에 관계 없이 1인당 40만원을 지원한다. 신청은 제출 서류를 구비 해 주소지 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고위험임산부 의료비 지원’은 조기진통, 전치태반 등 19대 고위험 임신 질환에 대해 기준 중위소득 180%이하 가정에 지원하고 ‘저소득층 기저귀 조제분유 지원’은 만2세 미만의 영아를 둔 기초생활보장수급자, 차상위계층, 한부모 가족 수급가구와 기준 중위소득 80%이하 장애인 가구, 2인 이상 다자녀가구 대상으로 기저귀는 월 6만4000원, 조제분유는 월 8만6000원을 지원한다. 


kyg1541@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