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福(복) 안에 든 쥐’ 소원 빌어요… 강남 윈터페스티벌
‘福(복) 안에 든 쥐’ 소원 빌어요… 강남 윈터페스티벌
  • 김두평 기자
  • 승인 2019.12.19 1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9~31일 삼성동 무역센터 및 코엑스 일대서 행사
소원 놀이터·아이스 런·크리스마스트리 등 진행
(자료=강남구)
(자료=강남구)

서울시 강남구가 31일까지 삼성동 무역센터‧코엑스 전역에서 2020년 경자년(庚子年)을 맞아 ‘복 안에 든 쥐’를 주제로 ‘Winter Festival 2019’를 개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행사는 19일 오프닝을 시작으로 아트·플레이·파티 3가지 테마로 △프로젝트 모니(MONY), 윈터 아트 스트리트, 크리스마스트리 축제 △산타클로스 포토존, 소원 놀이터, 아이스 런 △잇 더 서울(Eat the Seoul), 다온(DAON) 스테이지, 크리스마스마켓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한다.

코엑스광장에 설치되는 11m 초대형조형물 MONY(Mate Of New Year) 내부에는 새해소원을 빌고 기념촬영을 할 수 있는 공간이 꾸며지며, 소원 놀이터에는 무료 신년운세, 양초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이 가능하다.

이번 행사는 한국무역협회, 코엑스, 현대백화점, 인터컨티넨탈호텔, SM엔터테인먼트 등 마이스 클러스터 회원 17개사가 모두 참여한다.

김광수 관광진흥과장은 “올해로 6회째를 맞는 이번 축제는 국내 유일의 소원축제이자 윈터페스티벌”이라며 “앞으로도 누구나 참여할 수 있는 행사를 마련해 강남을 세계 속 새로운 핫스팟으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구는 경자년 새해를 맞아 오는 31일 코엑스 및 영동대로에서 ‘2020년 새해맞이 카운트다운 축제’를 개최한다.

dp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