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예산안 반발' 국회서 밤샘농성… "강력 투쟁 전개"
한국당, '예산안 반발' 국회서 밤샘농성… "강력 투쟁 전개"
  • 고아라 기자
  • 승인 2019.12.11 09: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개조로 나눠 본회의장 안서 농성 이어가기로
자유한국당 심재철 원내대표가 1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로텐더홀에서 열린 예산안 날치기 세금도둑 규탄대회에서 발언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자유한국당 심재철 원내대표가 11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본청 로텐더홀에서 열린 예산안 날치기 세금도둑 규탄대회에서 발언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4+1'(민주당·바른미래당·정의당·민주평화당+대안신당) 협의체 차원에서 만든 예산안 수정안이 10일 강행처리된 것과 관련, 자유한국당이 11일 국회 본회의장에서 농성을 했다. 

한국당 의원 60여명은 국회 본회의장에서의 밤샘 농성을 이어갔다. 

또 이날 오전에는 본회의장 앞 로텐더홀에서 황교안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규탄대회를 열었다.

한국당은 의원들을 소속 상임위원회별로 3개 조로 나눠 본회의장 안에서 농성을 이어가기로 했다.

황교안 대표는 "선거용으로 막 퍼주는 예산을 국민이 보고 분노할 것이고, 반드시 이 정권을 심판해줄 것"이라며 "(민주당은) 패스트트랙에 올린 법안들을 어제 예산안보다 더 악하게 강행 처리할 것"이라고 우려했다.

심재철 원내대표는 "강력한 투쟁을 전개할 것"이라며 "오늘 예정된 조세·세입 관련 각종 법안들, 비쟁점 법안들, 또 처리될지도 모르는 패스트트랙 법안들에 분명히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여야는 전날 오후 본회의를 열어 재석 162명 중 찬성 156명, 반대 3명, 기권 3명으로 내년도 예산안을 가결처리했다. 내년도 예산안의 규모는 정부 원안에서 1조2075억원 순삭감된 512조2505억원(총지출 기준)이다.

ara@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